커뮤니티

 

최근 전미경제연구소(NBER)에 따르면

아시아 학생들이 백인 학생들보다

주요 명문대학에 합격할 가능성이 훨씬 낮다는 보고가 나왔습니다.

지난 8일, NBER가 주요 명문대학 지원서 68만 6000개를 분석한 결과,

아시아 지원자는 같은 조건 백인 지원자보다 약 28% 정도

입학 가능성이 낮은 것으로 나타났다고 발표했습니다.

이러한 결과가 발생하는 결정적인 이유는 바로

 

‘레거시(Legacy)입학’과 ‘기부 입학’을 꼽았는데요,

상류층 백인들이 같은 조건의 아시아인들보다

압도적으로 유리할 수 밖에 없다는 설명입니다.

즉, 성적이 동일한 경우 출신 가정이 부유할수록

 

명문대 합격 가능성이 높아진다는 것이죠.

 

 

하버드대학교 경제학과 라지 체티 교수님은 출신 가정이나

경제력이 입시에 어떤 영향을 미치는지 알아보기 위해

1999년부터 2015년까지의 대학생 부모 소득세와

2001년부터 2015년까지의 SAT 시험 점수를 분석했습니다.

그 결과, SAT 점수가 동일한 경우

경제력 상위 1% (연소득 약 7억 8천만원 이상) 가정 출신 수험생들이

그렇지 않은 수험생들보다 약 34% 가량

명문대 합격 가능성이 더 높은 것으로 나타났습니다.

즉, 미국 명문대 재학생 6명 중 1명은 상위 1% 자녀라는 뜻입니다.

일반적으로 부유한 가정 출신의 학생들은

그렇지 않은 학생들보다 더 유리한

 

교육환경 덕분에 SAT 점수가 높을 순 있지만

인구 구성의 비율을 살펴보았을 때

비정상적으로 불균형하다는 지적이 나오고 있습니다.

 

 

ㅣ 美명문대, 레거시 제도 고집하는 이유?

 

매년 미 명문 대학 지원자 수는 폭발적으로 증가하게 되면서

합격률이 낮아지고 있는데, 이 중 레거시 학생 합격률은

일정수준을 유지하고 있습니다.

그 이유는 명문대를 졸업한 학생들의 비율 중

유색인종은 소수에 불과하기 때문에

레거시 입학 학생들의 합격률은 일정하게 유지되고 있는 것입니다.

 

그렇다면 미국 명문 대학들은 레거시 입학을 왜 유지할까요?

 

첫 번째 이유는 충성도 때문입니다.

대부분 부모의 모교를 등록할 가능성이 높기 때문에

몇 세대에 걸쳐 명문대 출신이라는 배경을 견고하게 다지고

그만큼 모교의 발전을 위해 수많은 기부금을 내기도 하죠.

물론 이러한 기부금을 통해 가정형편이 어려운 학생들에게는

재정보조 및 장학금을 제공하기도 하죠.

지난 6월 미국 연방대법원이 대학 입시 시 소수 인종을 우대하는

‘Affirmative Action’이 위헌이라는 판결을 내렸었는데요,

이로 인해 앞으로 백인과 아시아계 학생들의 비율이

 

더 많아질 것이라고 분석했지만

여전히 아시아인은 백인보다 합격 비율이 더 적을 것으로 보입니다.

 

오늘은 아시아 학생이 백인 학생보다

주요 명문대 합격률이 28% 더 낮은 이유에 대해 알아봤는데요,

앞으로도 더 유익하고 흥미진진한 정보로

찾아 뵙겠습니다! :)

 

 

국제 학교 글로벌 명문대 유학 교육 대표 플랫폼

공맵에 대하여 추가적으로 더 궁금하신 점은

카카오톡 채널, 인스타그램 혹은

하단 댓글로 문의 남겨주시길 바랍니다!

 

공맵: https://gongmap.com/info​

공맵 카카오톡 채널: https://pf.kakao.com/_ZxcxjBxb/chat

공맵 인스타그램: https://www.instagram.com/gongmap/

공맵 네이버 블로그: https://blog.naver.com/gongmapcom

번호 제목 날짜 조회 수 글쓴이
공지 자유게시판 2014.09.21 24408 [레벨:409]22대웹관리자_노천명
공지 중국 생활 안전 수칙 [4] 2013.03.16 38706 [레벨:352]20대회장_성유리
392 미국 대학의 기여입학제: 입시 공평성과 논란 2023.12.04 1626 [레벨:259]공맵
391 정치인 사관학교, 조지타운 대학교(Georgetown University) 2023.12.01 1619 [레벨:259]공맵
» 아시아 학생이 백인 학생보다 주요 명문대 합격률이 28% 더 낮은 이유 2023.11.30 1682 [레벨:259]공맵
389 브랭섬홀 아시아(BHA) 2024-2025 전형에 지원하고자 하는 사람들은 주목! 2023.11.29 1641 [레벨:259]공맵
388 [무료상담 이벤트 진행중] 2024년 겨울 컨설팅펌 입사대비 Class 개강 안내 (1월 6일(토) 개강 예정) 2023.11.29 1636 [레벨:47]이커리어
387 미국 약대 입시를 위한 프로그램은? 2023.11.28 1731 [레벨:259]공맵
386 AP Capstone 교과과정이란? 2023.11.27 1681 [레벨:259]공맵
385 국제 공인 교육과정 IB, 정확한 커리큘럼에 대해 알고 계셔야 합니다. 2023.11.24 1649 [레벨:259]공맵
384 하버드 STEM 교육 D.CAMPS 서울대학교 개최! 지금 공맵에서 할인받고 신청하세요! 2023.11.23 1612 [레벨:259]공맵
383 미국 상위권 대학들이 중요하게 생각하는 EC 평가항목 2023.11.22 1706 [레벨:259]공맵
382 미국이 STEM 전공에 열광하는 이유 2023.11.21 1621 [레벨:259]공맵
381 GPA 3.9는 좋은 성적일까? GPA 3.9로 갈 수 있는 대학 List 2023.11.20 1615 [레벨:259]공맵
380 IVY Collegiate School(ICS), 청라 국제영재학교 진학에 대해 알아보자! 2023.11.17 1734 [레벨:259]공맵
379 국제학생을 위한 특별제도? 미국대학 패스웨이(Pathway)의 장단점! 2023.11.16 1647 [레벨:259]공맵
378 [공맵대학백과] 남부의 명문, 라이스 대학교(Rice University) 2023.11.15 1721 [레벨:259]공맵
377 스타트업을 꿈꾸는 고등학생들을 위한 'Launch X' Summer 프로그램 2023.11.14 1705 [레벨:259]공맵
376 미국 상위권대 편입 루트, 커뮤니티 칼리지 2023.11.13 1591 [레벨:259]공맵
375 브랭섬홀 아시아(BHA), 남학생에게도 전 과정 IB 교육 제공 2023.11.10 1592 [레벨:259]공맵
374 졸업 후 연봉으로 보는 미국 대학 순위는? 2023.11.09 1691 [레벨:259]공맵
373 [미국 의대] MD와 DO의 차이점 2023.11.08 1651 [레벨:259]공맵
372 한국 서류 중국 제출, 중국아포스티유 한국통합민원센터에서 온라인 신청 2023.11.08 1661 [레벨:8]아리스토텔레스
371 캘리포니아 공립학교 영재들을 위한 GATE 프로그램 2023.11.07 1661 [레벨:259]공맵
370 [국제입시] 미국 명문대 전액 장학 지원 QuestBridge 프로그램 2023.11.06 1639 [레벨:259]공맵
369 공맵과 HYPS컨설팅, 국내 최초 AI해외입시 컨설팅 솔루션 개발을 위한 MOU 체결 2023.11.03 1662 [레벨:259]공맵
368 국제학생을 위한 대입특별전형과정 GAC 프로그램 2023.11.02 1735 [레벨:259]공맵
367 공맵 2023 추계 해외 유학/이민 박람회 후기 2023.11.01 1699 [레벨:259]공맵
366 세인트루이스 워싱턴대학교(Wash U) 2023.10.31 1639 [레벨:259]공맵
365 존스홉킨스 대학교 영재 발굴 프로그램 'CTY' 2023.10.30 1599 [레벨:259]공맵
364 2023-2024 하버드대학교 추가에세이 작성 법 2023.10.27 1630 [레벨:259]공맵
363 텍사스 대학교 오스틴 (UT Austin) 2023.10.26 1612 [레벨:259]공맵
©2013 KSODESIGN.All Rights Reserved